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속보=병해충 감염 왕벚나무 긴급 방제 실시
이윤형 기자 yhlee@ihalla.com
입력 : 2019. 04.16. 14:15: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조천읍 선교로 왕벚나무 가로수가 빗자루병에 감염됐다는 지적에 따라 16일 현지에서 긴급 방제작업에 나섰다. 강희만기자

속보=가로수로 식재된 왕벚나무 수 십 그루에 빗자루병이 발생하면서 피해 확산이 우려되는 것과 관련 제주시가 긴급 방제에 나섰다.<본보 16일자 5면>

시는 16일 오전 조천읍 선교로 왕벚나무 가로수 구간에서 빗자루병에 걸린 가지를 제거하고 잘라낸 부위에는 약제처리를 하는 등 긴급 방제작업을 실시했다. 하지만 빗자루병에 감염된 왕벚나무가 상당수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돼 방제작업 완료까지는 다소 시일이 걸릴 것으로 전망됐다.

선교로 구간에는 지난 2006년 식재된 왕벚나무 442그루 가운데 절반 정도에서 빗자루병에 감염된 것으로 나타나 방제가 시급한 상황이다. 곰팡이균이 병원체인 빗자루병은 제때 방제하지 않고 방치하게 되면 가지가 말라죽고, 장기적으로는 나무가 고사하는 등 피해를 주게 된다.

시는 이와 관련 선교로 구간 왕벚나무에 대한 긴급 방제를 실시하는 한편 동 지역 왕벚나무 가로수에 대한 감염 여부 등 전수조사에 나서기로 했다. 또한 읍면 등 외곽지에 식재된 왕벚나무 가로수에 대한 실태조사도 이뤄진다.

시 관계자는 "왕벚나무 잔가지에 빗자루병이 많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된다"며 "현재로서는 더 이상 악화되는 것을 막기 위해 병증이 발생한 가지를 잘라내고, 약제처리를 하는 것 외에는 뾰족한 방법이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 관내 왕벚나무 가로수 구간에 대한 실태점검을 통해 병해충 감염여부 등을 파악하고 방제를 비롯 효율적인 가로수 관리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제주시 주요기사
선인들의 멋과 여유 되새기는 시간 58회 탐라문화제 경연 대비, 오라동민속보존회 실전…
우도 자연·역사에 문화예술을 더하다 "퀴즈로 복지상식 재밌게 배워요"
남녀노소 뽐내고 즐기는 버스킹 공연 한림읍새마을지도자협 버스승차대 환경정비
"오름 위 달 보며 무사안녕 기원해요" 제주개발공사 사랑의 빵 만들기 봉사
눈과 마음으로 즐기는 제주 자연과 문화 노형동장애인지원협의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