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3층서 뛰어내린 남성 맨손으로 구조
갈비뼈 골절 등 중상 입었지만 목숨구해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4.15. 17:34: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3층에서 뛰어내린 남성을 경찰관이 맨손으로 받아 구조한 사건이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제주동부경찰서 중앙지구대에 따르면 15일 오전 1시 24분 제주시내 한 모텔 3층에서 뛰어내린 A(54)씨를 대기하고 있던 중앙지구대 소속 박운용(55)·김대훈(49) 경위가 맨손으로 받아 구조했다. A씨는 사고 충격으로 골반, 다리, 갈비뼈 골절되는 등 중상을 입었지만 머리 부분을 받쳐준 경찰 덕에 생명을 구했다.

앞서 김씨는 사고 전날인 14일 112에 전화해 극단적인 선택을 암시하는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해당 모텔을 방문한 경찰은 진료를 위해 A씨를 제주대학교병원 제주광역정신건강센터로 데려다 줬지만, A씨가 진료를 거부해 현장을 이탈, 숙소로 돌아간 것으로 전해졌다.

부상유 중앙지구대장은 "A씨가 극단적 선택을 할 우려가 있다고 판단돼 인력을 숙소 앞에 배치했다"며 "출동한 두 경찰관은 어깨와 팔에 통증을 호소하는 상황이지만, 시민의 목숨을 구할 수 있어 다행이다"라고 전했다.

사회 주요기사
우정노조 총파업 결의… "토요택배 폐지·인력 증원 순찰기 이전된 제주해경에 신형 헬기 배치
절대보전지역 '대섬' 무차별 훼손한 2명 구속 제주서 이틀새 화재사고 잇따라
음주운전 기준 강화… 제주 출근길 단속 9명 적발 제주서 실종된 초등학생 11시간만에 발견
드론 농약 살포 "신기하네" 구좌읍 해안서 폐그물에 걸린 바다거북 구조
제주지역 등교하던 초등학생 실종 수색 제주 전사지 불명 558기… 뒷짐 진 국방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 무더위 날리는 모델들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