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 홈 5연전에서 분위기 반전 나선다
13일 제주종합경기장서 전북과 개막전… 첫승 기대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4.10. 14:33: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유나이티드가 오는 13일 제주종합경기장에서의 전북전 등 홈 개막전과 함께 5연전을 기대, 첫 승 사냥과 함께 팀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6경기(4무2패) 무승이라는 '긴 침묵'을 깨고 홈 개막전에서 우승,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제주는 13일 오후 2시 제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에서 전북 현대를 맞아 홈개막전을 치른다. 홈구장인 제주월드컵경기장 보수 문제로 시즌 개막 후 원정 6연전을 치렀던 제주는 이날 경기를 시작으로 11라운드 수원 삼성전까지 제주종합경기장에서 홈 5연전을 소화한다.

제주종합경기장은 홈구장은 아니지만 제주시 도심에 위치해 축구팬들의 지리적 접근성과 흥행이 좋은 곳이다.

10일 제주에 따르면 2007년 3월 31일 대구전(2-0 승)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제주종합경기장에서 23경기(K리그+ACL)가 열렸는데 평균관중은 7508명에 이른다. 2009년 5월 2일 전북전에는 무려 2만1856명이 운집, 제주종합경기장을 주황색으로 물들였다.

제주는 홈경기를 시작으로 분위기 반전을 시도한다. 제주 5연전 가운데 첫 승이 시작되면 팀의 활기도 되살릴 수 있다는 입장이다.

조성환 감독은 "홈 5연전은 원정 6연전으로 지친 선수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제주는 전북과의 개막전에 이어 강원FC, 상주 상무, 경남FC, 수원 삼성을 차례로 맞서며 4월 연승행진을 이어간다는 각오다. 지난해 4월 제주의 성적은 4승1무1패로 앞으로의 경기 결과가 주목된다.

스포츠 주요기사
중국소림사 축하공연 하귀초, 전국 유소년 축구 준우승
신인 임희정, 하이원리조트 여자오픈서 첫 우승 제주도지사배 전국론볼대회 성황리 마무리
세계 유일 '무예올림픽' 개막 눈앞 '최악의 패배' 류현진 30일 애리조나전 등판
랭킹 1위 고진영, CP여자오픈 공동 선두 황의조, 리그앙 3경기 만에 데뷔골
LG의 프랜차이즈 스타 이동현에 대한 배려 류현진 양키스 폭탄에 날아가버린 1점대 ERA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 로드걸 임지우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