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인민망 뉴스
中 상무부, 1~2월 수출입 규모 766조원 돌파
전년 대비 0.7% 증가..무역흑자는 8.7% 감소
인민망 한국어판 기자 kr@people.cn
입력 : 2019. 03.17. 12:54: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3일 중국 상무부 대외무역국 관계자는 지난 1~2월 중국 대외무역 운행 상황을 발표했다.

해관총서(세관)에 따르면, 올해 1~2월 중국의 수출입액은 4조 5400억 위안(약 766조 8000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0.7% 증가했다. 이 중 수출은 2조 4300억 위안, 수입은 2조 1200억 위안으로 각각 0.1%, 1.5% 늘어나 무역흑자는 3086억 8000만 위안을 기록해 8.7%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달러화 기준으로 올 1~2월 중국 수출입액은 6627억 2000만 달러를 기록해 지난해 대비 3.9% 감소했다. 수출과 수입이 각각 4.6%, 3.1% 하락한 결과 무역흑자는 13.6% 줄어든 437억 달러를 기록했다.

중국의 주요 교역국 수출입 자료를 보면 지난 1~2월 유럽연합(EU), 아세안(ASEAN), 일본, 한국 등을 대상으로 한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5%, 7.0%, 3.7%, 9.8% 늘어났다.

‘일대일로(一帶一路, 육•해상 실크로드)’ 연선국가를 대상으로 한 수출입 총계는 1조 2800억 위안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 증가했다. 이는 전체 수출입액 증가율(0.7%)보다 1.7%포인트 높은 것이다. 전체 수출입액에서 일대일로 연선국가들이 차지하는 비중은 0.5%포인트 증가한 28.2%를 기록했다. 반면, 대(對)미국 수출과 수입은 각각 9.9%, 32.2% 하락했다.

기업별로 살펴보면, 1~2월 중국 민영기업 수출액은 1조 2100억 위안을 기록해 전년 대비 3.6% 늘어났다. 민영기업은 수출 총액에서 50% 비중을 차지하며 수출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이어갔다. 그러나 같은 기간 국유기업 수출액은 2395억 90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5.7% 감소했고, 외상투자기업 수출도 9727억 9000만 위안으로 2.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품별로 보면, 1~2월 전기•전자제품 수출액은 전년 대비 소폭(0.4%) 하락한 1조 4200억 위안으로 수출 총액의 58.3%를 차지했다. 이 중 집적회로와 컴퓨터 및 부품 수출액은 각각 28.6%, 7.9% 증가했다. 의류, 완구 등 7대 노동집약형 상품 수출은 3.9% 감소했다.

무역형태별로 보면, 1~2월 일반무역 수출액은 1조 4300억 위안으로 전년 대비 3.6% 증가해 전체 수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1.8%포인트 오른 58.9%를 기록했다. 아울러 가공무역 수출액은 7271억 30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4.9%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인민망]

인민망 뉴스 주요기사
中 국가해양박물관 5월 1일부터 시범운영 中 상하이, ‘5G’ 상용화 초읽기
中 축구협회, 2023년 아시안컵 유치전 돌입 中 상무부, 1~2월 수출입 규모 766조원 돌파
세계로 뻗는 강주아오대교의 ‘중국표준’ 中 생태환경부, 심각한 대기오염 유발 3대 원인 발…
중국 온라인 교육 이용자 수 2억 명 돌파 외상투자법, 중국 대외개방 새로운 수준으로 도약
베이징 동계올림픽, ‘스마트 경기장’ 선보인다 중국, 6년간 8000만 명 빈곤탈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