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서 승선인원 초과 예인선 또 적발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3.08. 16:36: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해양경찰서는 선박안전법 위반 혐의로 부산선적 예인선 A(94t·승선원 5명)호의 선장 정모(63)씨를 입건하고, 조만간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정씨는 8일 오전 11시쯤 제주시 라마다호텔 앞 30m 해상에서 최대승선원을 초과한 부산선적 부선 B(1149t)호를 예인한 혐의를 받고 있다.

 B호는 선박검사증서상 선원이 탈 수 없는 선박인데도 정씨는 이날 B호에 선원 1명을 태운 채 운행하다 제주해경 경비정에 적발됐다.

 선박안전법 제84조에 따르면 선박검사증서에 기재된 최대승선인원을 초과해 운행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지게 된다.

 한편 제주해경은 지난 2일에도 제주항 서방파제 서쪽 500m 해상에서 최대승선인원을 초과한 부선을 예인한 혐의로 송모(63)씨를 적발하기도 했다.

사회 주요기사
북서쪽 찬 공기 유입… 제주 일교차↑ 제주 교통사고 예방 대책… 엄한 데 효과?
법정서 재현까지… 고유정 손날 상처 '공방' 제주해경 추자도 50대 응급환자 긴급 이송
제주서 70대 여성 SFTS 양성 판정 "도의회는 갈등 해소하고 도민 화합 이끌어야"
봉개동 도시계획도로 실시설계 용역 시행 제주시, 주거급여 '찾아가는 설명회'
제주시 신규 공무원 62명 임용 배치 제주시 서부보건소 약물오남용 예방 교육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