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청년 4270명 올해 '병역판정검사' 시작
제주병무청 6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진행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3.05. 15:16:5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방병무청은 6일부터 2019년도 병무판정검사를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다음달 5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병역판정검사 대상자는 대부분 2000년 출생자(19세)로, 병역판정검사 연기사유가 해소된 인원까지 포함해 총 4270명여명이다.

 병역판정검사는 기본검사와 정밀검사로 나뉜다.

 기본검사에서는 모든 수검자를 대상으로 심리검사, 혈액·소변검사 및 잠복결핵검사, 영상의학검사, 혈압 및 시력측정 등을 실시해 간질환과 당뇨질환, 간염, 신장 기능, 심혈관계 질환 등을 종합적으로 확인한다.

 정밀검사에서는 기본검사 결과와 본인이 작성한 질병상태에 대한 문진표, 지참한 병무용 진단서 등으로 내과, 외과 등 해당과목 병역판정 검사의가 직접 진단을 한다.

 아울러 올해에는 쌍둥이의 신분을 확인할 수 있도록 홍체인식기가 처음으로 도입되고, 장애인과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지원 대상자에 대해서는 민간병원에 '위탁검사'를 실시해 경제적으로 어려운 병역의무자가 병역이행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제주병무청 관계자는 "병역판정검사와 일자와 장소는 병무청 누리집에서 휴대폰 인증, 공인인증서, 아이핀 등을 통해 본인이 직접 선택할 수 있다"며 "병역판정검사를 마친 대상자에게는 건강관리 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건강검진결과서를 현장에서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고유정 또 다른 신체부위도 '증거보전' 신청 제주시 소 브루셀라 청정지역 입증
제주시 일부 해수욕장 22일부터 조기 개장 "용역보다 못한 자회사 해산하라"
제주시 '자동차세 고지서 혼란' 공식 사과 2019년 농업법인 운영실태조사 실시
제주시 상반기 위조상품 단속 실시 "정권 탄압에 100만 조합원 항쟁할 것"
25일부터 음주운전 단속기준 강화된다 허위경력 기재 수협 조합장 후보 약식기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