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국악동호인 제주에 모여 신명난 우리가락
16개 단체 160명 참여 전국생활국악축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3.04. 18:56: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국악 동호인들이 제주에 모인다. 한라일보사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생활국악연합회가 주관해 이달 8일 오후 6시 제주도문예회관 대극장에서 열리는 '전국생활국악축제'다.

이번 행사는 국악생활화를 촉진하고 국악 인구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기획됐다. 배해근 한국생활국악연합회 대구지회장이 공연 감독을 맡고 제주의 승기획사 문승증 대표가 기획한 국악축제로 제주에서 수원까지 16개 국악 동호인단체 160명이 우리 가락을 펼쳐놓는다.

대구에서는 달풍모리풍물단(비나리, 풍물), 율디딤무용단(한량무), 찾아가는 대금소리회(대금), 김세화소리마당(장구춤), 타모리국악단(버꾸춤), 율우리가락연구원(경기민요), 아리아문화예술단(경기민요), 대구취타대(대취타)가 찾는다. 수원에서는 그린나래(경기민요), 전통어울림풍물단(사물놀이), 소리파워(난타)가 참여하고 제천·수원팀으로 구성된 고은소리민요단(토속민요)도 공연을 준비했다. 포항의 마중물풍물단(풍물), 거제의 거제국악원(경기민요), 경북 안동의 소리꾼 권우두(판소리)가 빚어내는 무대도 만날 수 있다.

제주에서는 연동민속보존회가 출연한다. 이들은 '별달거리 주제에 의한 누에모리 앉은반' 연주로 신명을 더한다.

박승화 한국생활국악연합회장은 "서양 음악 일변도에서 벗어나 우리 전통 국악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고 미래를 대비하는 화합의 한마당으로 꾸밀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람료 무료. 문의 010-4502-1481.

문화 주요기사
제주삼다수와 함께하는 초등생 제주 물 아카데미 제주 문화누리카드 문화나들이 가맹점 모집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제주 문화예술의 섬 조성 제주 이지유 작가 '동양극장' 사진전
제주문화예술재단 5개년 중기 추진 전략 짠다 6월, 제주앙상블 준이 빚어내는 실내악
제주 용암동굴 탐방 세계유산 화산섬 가치 나눠요 찾아가는 제주 탐라문화제 시카고로 간다
오래된 진초록 숲 깃들어 공존하는 제주 꿈꾼다 제주문예재단 국제예술교류 지원 사업 공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