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공항공사는 20대 경비원의 죽음 밝혀라"
민주노총 공공연대노조 제주지부
"도의적 책임져 관리감독 철저해야"
홍희선 기자 hshong@ihalla.com
입력 : 2019. 02.12. 15:13: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국제공항 위탁용역 업체 근로자가 직장내 괴롭힘으로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공공연대노동조합이 한국공항공사에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민주노총 민주일반연맹 공공연대노동조합 제주지부는 12일 보도자료를 내고 "직장 내 괴롭힘과 회사의 안일한 대처로 20대 청년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지 2개월이 지났다"며 "유족은 고통스러운 날을 보내고 있지만 회사는 진실을 은폐하고 책임을 회피하려 한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지난해 말 근로기준법 개정안이 국회에서 통과돼 직장 내 괴롭힘이 발생한 경우 사용자는 즉각적으로 사실확인조사를 해야하며 피해자 보호를 위해 적절한 조치를 취해야한다"며 "한국공항공사는 고인에 대한 사건이 법 개정 전에 발생했지만 직장내 괴롭힘으로 목숨을 끊은 비정규직 노동자의 죽음을 외면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유족들은 한국공항공사가 이제라도 용역업체에 대한 관리감독을 철저히 해 진실을 밝혀주기를 바라고 있다"며 "아들의 억울한 죽음을 밝히기 위한 유족의 공식적인 면담에 공항공사는 응답해야한다"고 촉구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2공항 반대 단체, 악성댓글 검찰 고발 제주시 개방화장실 실태 확인
제주 24일까지 최대 120㎜ 많은 비 도청 앞 천막촌 전기 공급 중단된 이유는?
제주 고사리 길 잃음 사고… 올해도 속출 신체 사진으로 전 여자친구 협박 40대 실형
제주서 자국 동포 등친 20대 중국인 구속 추자도 80대 호흡곤란… 경찰헬기 긴급이송
추자도는 지금 바다 쓰레기와 전쟁 중 "반지가 안 빠져요"… 119 출동해 절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