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지방 당분간 강한 바람 불어 춥다
13일까지 평년보다 1~2℃ 낮은 기온 예상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2.11. 10:53: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고기압 가장자리에 든 제주지방은 11일 강한 바람과 함께 중산간지역에 산발적으로 눈발이 날리고 있다.

11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중국 중부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서 서해상의 해수면과 대기 하층의 온도차로 발생한 구름대의 영향으로 제주지방은 대체로 흐리고 중산간 이상에는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고 있다. 이날 새벽에 내려졌던 산지 대설주의보는 해제됐다.

흐리고 눈발이 날리는 날씨는 13일까지 계속될 것으로 보이며 기압골의 발달 정도에 따라 강수량은 달라질 것으로 보인다.

기온은 11일은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낮 최고기온 5~9℃보다 체감온도는 낮아 추울 것으로 보이며 또 13일까지 평년(최저 2~5℃, 최고 9~12℃)보다 1~2℃ 낮은 기온 분포가 이어져 당부간 추울 것으로 예상된다.

해상에도 11일 오후(12~15시)까지 제주도앞바다에서는 9~14m/s(32~50km/h)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도 1.5~3.0m(유의파고) 높게 일다가 점차 낮아지겠으며, 제주도남쪽먼바다의풍랑주의보는 오후(18시 전후)에 해제가 될 전망이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시 서쪽 130㎞ 해역서 규모 2.2 지진 발생 '의료과실·성추행 논란' 제주의료원 왜 이러나
제주 사회복지시설장 근무기록 허위 작성 '의혹' 제주 도련1동 교차로 관광버스-승용차 충돌 11명 부…
[부음] 문성환 제주관광공사 면세사업단장 장인상 금지약물 투약 제주 퇴역경주마 식용 유통 '논란'
제주 서예가 현병찬 제41회 외솔상 수상 제주지방 오늘 밤까지 비.. 최고 60㎜
'왜 시신에 설탕물을' 제주 명상수련원 미스터리 원희룡 지사 행정감사 중 사무관들과 술자리 '논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