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산간지역 눈.. 1100도로 통제
오늘 오전까지 1~3㎝정도 더 내릴 듯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2.09. 07:42: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북서쪽 해상의 눈구름이 제주도에 접근하면서 제주도 해안에는 비 또는 눈, 중산간 이상 지역에는 눈이 내리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9일 오전 6시 40분 기준 한라산 어리목 2.1㎝, 제주시 산천단 1.4㎝의 적설량을 기록했다.

제주자치도 자치경찰단은 산지 도로 중 전 구간이 결빙된 1100도로는 대·소형 차량 모두 월동장구를 갖춰야만 운행할 수 있도록 했다.

또 516도로와 평화로, 남조로, 비자림로, 제1·2산록도로, 명림로, 첨단로에서는 소형차량은 월동장구를 갖춰야 운행할 수 있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북서쪽 해상에서 눈구름대가 제주도로 접근함에 따라 산지를 중심으로 눈이 더 내릴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주도 산지에는 9일 정오까지 1∼3㎝의 눈이 더 쌓일 것으로 예보했다.

제주기상청은 산지 외 해안에서는 점차 눈이 그치고 흐린 날씨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바람은 순간 초속 9∼14m로 강하게 불겠다.

해상에는 제주도 서부 앞바다와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오전 8시를 기해 풍랑주의보가 발효됐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아트제주 '천재 꼬마화가' 행복자립금 기부 안전하지 못한 '안전도시 제주'
'제주사랑' 깊었던 김우중 전대우그룹회장 별… 포근한 제주 내일 오후부터 다시 '쌀쌀'
제주언론학회 13일 '인권과 언론' 특별세미나 제주자치도 올해 청렴도 평가 최하위 수모
제주지방 이번주는 포근할 듯 '침몰' 대성호·창진호 돌아오지 못한 선원 어…
원희룡 이번엔 강경화 장관에 '한마디' 사려니숲 '12월 추천 국유림 명품 숲' 선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