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中 불체자 제주 이탈 도운 브로커 구속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1.21. 12:10: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가짜 운전면허증을 이용해 무사증으로 제주에 들어온 불법체류자들의 도외 이탈을 알선한 브로커가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제주지방경찰청은 공문서위조와 위조공문서행사 등의 혐의로 중국인 닝모(28)씨를 구속해 수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닝씨는 무사증으로 제주에 입국해 불법체류하던 중국인들을 상대로 SNS를 통해 도외이탈자를 모집했다. 이탈에 성공할 경우 1인당 2만5000위안(우리돈 약 410만원)을 받기로 했다.

 이어 닝씨는 중국인 불법체류자 리모(34)씨 등 2명이 연락을 하자 위조된 운전면허증을 제공하고, 지난해 8월 28일 제주공항 출발검색대에서 제시하도록 했다.

 하지만 보안검색직원이 이를 수상히 여겨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리씨 등 2명의 진술을 토대로 추격에 나서 서울에 있던 닝씨를 지난 17일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닝씨와 범행을 공모한 공범이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며 "제주 무사증을 악용한 범죄에 대해 신속히 검거해 치안 안정을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전남편 살해혐의 고유정 결심공판 내달 2일로 연기 스타벅스·신라면·카스 부동의 1위
제주한라병원 심장병 강좌·무료진료 개최 남원읍 소재 공사장서 목재 파쇄기 화재
제주 해상서 불법조업 중국어선 2척 나포 고유정 결심 공판 내달 2일로 연기
3개월만에 미등록외국인 등 310여명 검거 18일 오전까지 비 온 뒤 기온 '뚝'
"제2공항 갈등해소 특위 수정안 유감" 농산물 수확철 맞아 '감귤지켜 드림팀' 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