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안락사 논란' 박소연, 사기 혐의 피소 "1년에 50마리씩…안 죽이면 유지 못해"
조수영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1.18. 21:05: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안락사 논란 (사진: SBS)

동물권단체 '케어'의 박소연 대표가 안락사 논란을 촉발하며 뭇매를 맞고 있다.

동물 구호에 앞장서 오던 박소연 케어 대표가 그동안 유기견 수백 마리를 안락사 한 것으로 밝혀져 논란이 일고 있다.

케어 직원 A씨의 고발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최근까지 200마리 이상의 유기견이 안락사 된 것으로 전해졌다.

A씨가 공개한 모바일 메신저 대화 내용에는 "촬영 오기 전에 미리 보내야 한다", "당분간 하지 말자" 등 직원들끼리 수차례 안락사를 논의한 정황이 담겨 탄식을 자아냈다.

케어에서 안락사 한 유기견 중에는 만삭의 암캐도 다수 포함됐던 것으로 밝혀져 더욱 충격을 자아냈다.

이에 대해 박소연 대표는 "10년 전에 안락사 사실을 밝혔는데 엄청난 비난을 받았다. 그 이후론 말할 엄두조차 내지 못했다"며 "1년에 50마리씩 죽였다고 보면 된다. 그렇게 안 죽이면 유지를 못한다"고 토로했다.

안락사 논란을 촉발한 박소연 대표가 동물보호법 위반·사기 등의 혐의로 피소되며 엄중한 처벌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라치몬트 산후조리원 도마 올린 넷심, 뜬소문 '적신… 화성 연쇄살인사건 진실 밝혀지나? '관심 집중'
최악 고용난에…정년연장 65세 도움될까 '라치몬트 산후조리원'이 실검에 등장한 이유
바스케스 체포, 진실 밝혀질까? 정국, 열애설 사실무근..방탄소년단 국내 콘서트에 …
에이블리 싹쓸이 세일, 퀴즈 정답 공개 강효상 삭발, SNS에 사진 공유
무신사 아우터 프리오더, 랜덤쿠폰 퀴즈 등장..정답… 김문수 삭발, "大韓民國 위해 모든 것 하겠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