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한라산소주 중국 수출시장 영역 지속 확장
상하이 거점 확보 속 난징지역으로 진출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1.13. 11:35: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주)한라산소주는 지난 11일 한라산물순한소주(한라산 올래) 5컨테이너분 총 13만병을 중국으로 선적했다고 13일 밝혔다. 특히 2019년 처음으로 수출되는 물량으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고 (주)한라산소주는 강조했다.

한라산소주는 2009년 중국 수출을 시작, 상하이를 거점으로 시장영역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 결과 8년여 시간의 노력 끝에 2017년 12월에 중국 전역에 450개 매장을 운영중인 대형 할인점 월마트 입점에 성공했다. 또 지난해 5월에는 휴대전화 애플리케이션으로 주문을 하면 30분이내에 다양한 제품을 배송해주는 알리바바 그룹 산하 대표 O2O(Online to Offline) 유통매장인 '하마선생'에 입점해 중국 내 브랜드 입지를 높이고 있다.

이번 수출 물량은 난징지역 대형 할인마트인 '난징 화롄 생활마트(BHG MART)' 10개 대형 매장과 수국편의점 및 수국마트(果便利店,超市) 3000개 매장에 순차적으로 입점할 예정이다.

화롄 BHG는 중국에 약 146개의 매장을 확보하고 있으며, 대다수가 중국 화롄 백화점 내에 자리잡고 있다. 주로 화롄 백화점 1층이나 지하1층에 프리미엄 형태로 운영되고 있으며, 모기업이 연매출 122조원에 달하는 중국 초대형 유통업체인 화롄그룹으로 중국 전역에 2400여 개의 대형 마트를 보유하고 있다.

화롄 BHG의 고객층들은 주로 구매력이 높은 중산층 이상으로 실질적인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주)한라산소주측은 기대하고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