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검찰 출석 양승태 "제 부덕의 소치"
"법관들, 법과 양심에 반하는 일 안해"…검찰 출석 전 대법원서 입장발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1.11. 09:21:5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양승태(71) 전 대법원장은 11일 사법농단 의혹에 대해 "이 모든 것이 제 부덕의 소치로 인한 것이고 따라서 그 모든 책임은 제가 지는 것이 마땅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양 전 대법원장은 이날 검찰 출석에 앞서 대법원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제 재임기간 동안 일어난 일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이렇게 큰 심려를 끼친 데 대해진심으로 송구스런 마음"이라며 이렇게 밝혔다.

 그는 그러나 검찰 수사에 관해서는 "이 사건에 관련된 여러 법관들도 각자 직무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적어도 법과 양심에 반하는 일을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양 전 대법원장이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것은 지난해 6월1일 경기 성남시 자택 인근 놀이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의혹을 전면 부인한 이후 7개월여 만이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이마트 노브랜드 '꼼수출점' 골목상권 파괴"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장에 주대환
與, 바른미래 국회소집요구서에 동참 7월 국제선 유류할증료 내린다
문 대통령은 왜 윤석열을 선택했나 민갑룡 청장 "YG엔터 수사전담팀 구성"
'막말 논란' 한선교, 한국당 사무총장직 사퇴 文대통령, 차기 검찰총장 윤석열 지명
성인 70% "대한민국 대표그룹은 삼성" 3당 원내대표 국회 정상화 '담판' 무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