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핫피플
제주 김효선 시인 '시와경계' 문학상 선정
수상작 '어느 악기의 고백'… 1월 12일 시상식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1.10. 13:33:5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김효선 시인

제주 김효선 시인이 대전에서 발행되는 계간 시 전문지 '시와경계'가 주는 제2회 시와경계 문학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번 시와경계 문학상은 '시와경계' 2017년 겨울호부터 2018년 가을호까지 게재된 작품을 대상으로 했다. 수상작은 '어느 악기의 고백'으로 "존재가 빛나는 순간을 고통 속에서 포착해 다른 존재로 거듭 승화시키는 안목이 탁월하다"는 평을 들었다.

2004년 '리토피아'로 등단한 김효선 시인은 시집 '서른다섯 개의 삐걱거림', '오늘의 연애 내일의 날씨'를 냈다. 지난해엔 제2회 서귀포문학작품 전국 공모전 시 부문에 당선됐다. 시상식은 이달 12일 오후 4시 대전 동구 정동 태화장에서 열린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