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오늘 포근..모레 아침 다시 한파
8일 오후부터 찬바람..9일 최저 1~3℃ 예상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1.07. 10:00: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포근한 기해년 첫 주말을 보낸 제주지방에 다시 찬바람이 강하게 불며 체감기온을 떨어뜨릴 전망이다.

7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7일과 8일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던 제주지방은 8일 오후부터 찬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기온이 뚝 떨어져 체감온도가 제주시 기준 0℃까지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8일 밤부터 9일 새벽 사이에는 산지를 중심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여 9일 출근길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할 것으로 예상된다.

7일은 평년(최저 2~4℃, 최고 9~11℃)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아 포근한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7일 낮 최고기온은 8~12℃, 8일 최저 4~6℃, 최고 8~11℃로 예상된다. 하지만 9일 아침 최저 1~3℃, 최고 5~9℃로 출근길에 보온을 철저히 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8일 오후부터 바람이 강하게 불고 대기가 건조한 상태여서 화재 발생 가능성이 높은 만큼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주의해야 한다.

해상에서는 8일 오후부터 9일까지 전 해상에서 바람이 강하게(9~16m/s) 불고, 물결도 높게(1.5~4.0m) 일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들은 주의해야 한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태풍 북상 제주공항 오늘 오전 전편 결항 태풍 '타파' 직격탄 제주도 400㎜ 쏟아졌다
태풍 '타파' 영향 제주 벌써 200㎜ '물폭탄' 태풍 '타파' 영향권 진입 제주전역 호우경보
제주지방 태풍 '타파' 본격 영향권 진입 제주∼인천 여객선 운항 재개 결국 무산
태풍 '타파' 영향 제주부근 해상 풍랑특보 발효 [종합] '타파' 북상에 주말 제주 행사 취소 잇따라
태풍 '타파' 북상 제주 600㎜ 물폭탄 쏟아진다 추자도서 사륜 오토바이 몰던 80대 추락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