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금품 제공 의혹 현역 도의원 배우자 기소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8. 12.12. 18:15: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6·13지방선거를 통해 제주도의회에 입성한 서귀포시 지역구 모 도의원의 배우자가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제주지방검찰청은 공직선거법(매수·선거운동 관련 이익제공금지) 위반 혐의로 서귀포시 지역구 더불어민주당 소속 모 의원의 부인인 A(60)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4월 선거구 주민 3명에게 남편의 지지를 호소하며 적게는 5만원에서 많게는 10만원까지 총 25만원을 제공한 혐의(매수)를 받고 있다. 아울러 선거사무원으로 등록되지 않은 B씨에게 선거운동을 해주는 대가로 200만원 준 혐의(이익제공금지)도 있다.

 공직선거법에 따르면 후보자의 배우자가 선거에서 당선을 목적으로 재산상 이익을 제공하거나 의사를 표시해 300만원 이상의 벌금형이 확정되면 후보자의 당선은 무효가 된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도 공보관·언론비서관 공무원직 상실 위기 제주시 애월읍 음식점 화재
"명상과 치유의 공간, 사려니숲길로 초대합니다" 무더운 제주에 이틀연속 오존주의보 발령
"시설관리공단 설립 계획 즉각 철회하라" "심의위원 허위 기재한 국토부 사과하라"
제주시 무수천사거리서 9중 추돌사고… 11명 경상 "지역뉴스 배제하는 네이버 각성하라"
동부소방서 '우리집 피난안내도' 작품 공모전 제주 종교적 병역거부자 8명 항소심 '무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