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시지역 올해 토지거래량 18.3% 감소
이윤형 기자 yhlee@ihalla.com
입력 : 2018. 12.06. 12:21:4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역 땅값 상승률이 전국 최고 수준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제주시 지역 토지 거래량은 큰 폭으로 감소추세를 보이고 있다.

제주시는 6일 올해 1월부터 11월말 현재 매매·신탁 등 토지거래 현황을 분석한 결과 총 거래량은 4만592필지·2954만4천㎡이며, 순수 매매로 인한 거래는 18.3%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세부 거래현황을 보면 매매는 1464만2000㎡(-18.3%), 분양권은 14만9000㎡(-54.9%)로 전년대비 대폭 감소한 반면 ▷신탁 415만4000㎡(39%)이며 ▷증여 684만6000㎡(3.8%) ▷기타 거래 375만3000㎡(151%)는 크게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이어 읍면동별 거래 규모를 보면 동지역 776만6000㎡(26.2%)이며, 읍면지역의 경우 ▷애월읍 605만㎡(20.5%) ▷구좌읍 436만3000㎡(14.8%) ▷조천읍 413만8000㎡(14%) ▷한림읍 386만8000㎡(13.1%) ▷한경면 297만7000㎡(10.1%) ▷추자·우도면 38만2000㎡(1.3%) 순으로 거래가 이뤄졌다.

용도지역별 거래규모는 ▷관리지역 2009만5000㎡(68%) ▷녹지지역 683만1000㎡(23.1%) ▷주거지역 223만8000㎡(7.6%) ▷상업 지역 20만9000㎡(0.7%) ▷기타 17만1000㎡(0.6%) 순이다.

지목별 거래규모는 ▷임야 997만3000㎡(33.8%) ▷전 730만9000㎡(24.7%) ▷대지 468만4000㎡(15.9%) ▷이외 지목 757만8000㎡(25.6%) 순으로 집계 됐다.

제주시는 토지거래 감소원인으로 무분별한 토지분할 제한규정 강력한 시행과 함께 지속적인 토지 거래 정밀조사와 위법 사항에 대한 과태료 부과, 토지가격 상승 등 때문으로 보고 있다.

한편 국토교통부가 공시한 올해 1월1일 개별공시지 산정결과 제주도의 땅값 상승률은 17.51%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제주시 주요기사
제주시. 이니스프리재단 500만그루 심기 협력 국가안전대진단 결과 모두 151건 개선 필요
협재·상명리 지적재조사 사업지구 지정 추진 지역공동체 이익 선도할 마을기업 공모
17일부터 절대 주차하면 안되는 5곳 경영 우수 사회적경제기업 시설비 지원
선흘 동백동산 에코촌유스호스텔 완공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 본격 시행
속보=병해충 감염 왕벚나무 긴급 방제 실시 도심속 신산공원 내 정원 숲 조성 추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