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한라일보 인명사전 '2019 제주인명록' 발간
제주관련 인사 3600여명 이력 집대성
박소정 기자 cosorong@ihalla.com
입력 : 2018. 12.05. 2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통권 5회 발행… 인력풀 기본자료 활용 기대


국내외 각계각층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제주출신 인사들의 면면을 집대성한 '2019 제주인명록(한라연감 통권 제13호)'이 5일 발간됐다.

한라일보사는 1989년 창간 이후 모두 12차례의 한라연감 발간을 통해 제주사회 각 분야의 변화와 사회상 및 발전상을 수시로 정리해왔다.

한라일보사는 특히 제주인의 정체성과 자부심을 재인식시키기 위한 작업의 일환으로 '제주인명록' 발간을 추진해오고 있다. 지난 2004년 첫 발간한 제주인명록은 2007년, 2011년, 2013년에 이어 5회째인 '2019 제주인명록'을 발간했다.

'2019 제주인명록'은 제주인들 간 진정한 교류와 대화합의 장을 열어나가는 데 튼실한 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그동안 미흡했던 사항들을 대폭 보완했다. 도내·외 인사들의 이력을 데이터베이스(DB) 함으로써 인력풀의 기본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제주역사의 한 페이지로 남게 된다.

인명사전인 '제주인명록'은 2018년 9월 기준 도내 주요 기관, 사회단체 인사는 물론 국내·외에서 뛰어난 활약으로 제주인의 기개를 드높인 인사들의 현직 및 주요 경력 등을 정리했다. 이번 인명록 발간을 위해 도내·외 인사 6000여 명에게 개별로 인명록카드를 발송했으며, 이 가운데 카드 회신자와 지난 '2013 제주인명록'에 수록됐던 인사 중 근황이 확인된 인사 등 3600여 명을 가나다 순으로 지역구분 없이 수록했다.

한라일보사 강만생 대표이사 사장은 "글로벌 시대를 맞아 진취적 기상과 지혜로 지역사회 및 국가 발전에 기여한 제주인들의 활약상을 기록하는 일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제주인명록 발간에 협조해 주신 도내·외 인사들과 관련 기관·단체에 심심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판매가 8만원. 문의 064-750-2700.

사회 주요기사
예래단지 판결… 3500억원 소송 영향 '촉각'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 악취검사기관으로 지정
제주민주노총 "공익사업 민간위탁 중지" 촉구 제주해상서 낚시어선 엔진 이상… 해경 예인
추자도 80대 호흡곤란… 경찰헬기로 긴급이송 "지역언론 위상·역할 증진 공동 노력"
제주보건소 임신부 출산준비교실 운영 제주시 노인복지시설 현장점검 실시
제주시, 봄 행락철 맞이 숙박업소 위생점검 제주서 60대 여성 실종 2주만에 숨진채 발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