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최우수 관광지 치유의 숲 선정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8. 12.05. 17:16: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공영관광지 운영평가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우수 관광지에 치유의 숲을 선정했다.

 또 우수 관광지에는 기당미술관과 서귀포천문과학문화관 등 2개소를, 장려에는 붉은오름 자연휴양림과 제주돌문화공원, 민속자연사박물관 등 3개소를 선정했다.

 이번 평가는 공영관광지 32개소에 대해 지난 5월부터 11월까지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에 위탁해 평가를 진행했으며, 환대서비스, 시설이용 편의성 등에 대해 공영관광지 운영평가 위원 11명이 직접 참여해 암행평가(40%), 현장평가(20%)를 실시하고, 전문 리서치 기관에 의뢰해 관광객 대상 설문조사(40%)를 실시했다.

 공영관광지 운영평가에 참여했던 위원들은 이번 평가를 통해 지난해와 비교해 관광지 편의시설 확충과 근무자 친절도 분야에서 크게 개선된 모습을 보였다고 밝혔다.

 또 지난해 운영평가 지적사항에 대한 개선은 물론, 자체 친절교육 실시, SNS 등 스마트 홍보강화, 관광지 정비 등 관광지 만족도 제고를 위한 각 관광지의 적극적인 의지를 엿볼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우수관광지로 선정된 관광지 관리부서에 대해서는 오는 12월 19일 '제주관광인 송년의 밤' 행사에서 표창을 실시할 계획이며, 최우수 관광지에 200만 원, 우수 관광지에 각 150만 원, 장려상 및 발전상을 수상한 관광지에는 각 1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양기철 관광국장은 "공영관광지 운영평가의 실시 목적은 공영관광지 간 건강한 경쟁을 통한 질 높은 관광서비스 제공으로 도내 공영관광지의 품격과 가치를 높여 나가는데 있다"고 설명하고, "이번 평가결과를 공영관광지에 통보해 우수 관광지에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이를 모범 사례로 삼아 서비스 개선방안 등을 마련해 품격 있는 공영관광지의 면모를 갖출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4.3 총선 이슈로 재점화 조짐 [월드뉴스] 반크, ‘인종차별’ 비판 포스터 제…
20일 제2공항 갈등해소 용역 추진 상황 설명회 원희룡 "설중송탄 마음으로 中유학생 돕겠다"
양길현 "도민향토기업 통해 한라산 케이블카 … 제주도, 청소년 프로그램 지원 사업 공모
김효 "제주 해양레포츠센터 설립" 고대지 예비후보 "중문오일시장 관광형시장으…
양병우 예비후보 "알뜨르비행장부지 지역환원 … 제주 전통시장 활성화 위해 상품권 사용 늘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