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고희범시장 "대규모 업사이클링센터 세워 쓰레기 처리"
제주시장 취임 100일 기자회견
복층화 주차장 조성 주차난 해결
홍희선 기자 hshong@ihalla.com
입력 : 2018. 11.28. 14:25: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고희범 제주시장이 28일 제주시청 브리핑실에서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사진=제주시제공

고희범 제주시장이 28일 쓰레기와 주차 문제 등 시민의 생활과 직결되는 현안문제 해결에 노력하겠다고 표명했다.

 고 시장은 이 날 제주시청 브리핑실에서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열고 "쓰레기 문제와 주차문제는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반드시 해결해야 할 숙제"라며 의지를 피력했다.

 그는 "쓰레기 문제와 관련해 ▷쓰레기 발생 원천적 절감 ▷재사용·재활용 극대화 ▷매립없는 전량 소각의 3대 대원칙을 정하겠다"며 "대규모 업사이클링 센터 부지를 확보했고 읍·면지역 쓰레기의 친환경적 처리를 위한 소규모 처리시설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 시장이 언급한 대규모 업사이클링 센터는 제주도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가 추진하고 있는 '제주 업사이클링 클러스터'와는 별도로 제주시 애조로 인근에 부지를 마련해 약 8200㎡ 규모로 설립이 추진되고 있다.

 이어 "주차문제에 대해서도 근본적 해결을 위해 복층화 주차장 조성확대 등 주차인프라로 확대하겠다"며 "2022년으로 예정된 차고지 증명제의 도 전역 전 차종 시행을 2019년 상반기로 앞당기는 다양한 노력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밖에도 고 시장은 ▷유니버셜 디자인 적용 시설 확대 ▷수급 조절형 생산자 유통조직 육성 지원 예산 ▷공공시설물 100% 제로 에너지 하우스화 등을 향후 과제로 제시했다.

제주시 주요기사
환경 해치는 폐현수막 재활용품으로 재탄생 제주시-시 산림조합 500만그루 나무심기 협약
소망 들어주는 '통통이함'을 아시나요? [동네방네] 용담1동 지역사회 중심 복지특화사업 추…
왕벚꽃축제 차별화된 프로그램 발굴해야 토양오염 우려 25개 지점 이달부터 실태조사
신촌초·함덕중 명상숲 조성… 이달말 준공 제47회 어버이날 행사 8일 한라체육관서
시간당 1천원, 시간제보육서비스 운영 환경친화형 배합사료 양식어가 지원에 61억 투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