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양란 심비디움 20만 본 수출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8. 11.08. 16:57: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은 11월 말부터 국내 육성한 양란 심비디움 절화 신품종 15종 4만본을 포함해 총 20만 본(약 100만 달러)을 일본 등으로 수출할 계획이라고 8일 밝혔다.

 올해 수출 주품종은 국내 육성 신품종인 웨딩페스티벌(화이트), 뷰티프린세스(핑크), 써니루비(자주색), 그린볼(그린) 등 15품종이다.

 최근 일본의 화훼시장 경기가 다소 침체되고 있지만, 국내 육성 우수 신품종들이 올해 4만 본 이상 본격적으로 수출하게 되면서 수출액도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금년부터 국산 신품종 안내라벨을 4만 개를 제작해 포장박스에 같이 넣어 수출 홍보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일본에만 주로 수출하고 있는 심비디움 절화의 수출 다변화를 위해 올해부터 네델란드 시범수출도 계획하고 있다.

 이광주 농업연구사는 "최근 수출 화훼시장의 성장세가 저조하지만, 국내육성 고품질 심비디움 절화 생산으로 극복하고 목표 달성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농업기술원은 양란 심비디움 절화 수출에 가장 문제가 되고 있는 검역병해충 방제를 위해 지난해부터 농촌진흥청 어젠다 공동연구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