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올 가을들어 가장 추웠다..한라산 영하권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10.12. 09:34:4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찬공기 유입과 복사냉각으로 제주지방이 올들어 가장 쌀쌀한 날씨를 보이고 있다.

12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고 있는 제주지방은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찬공기가 유입되고 복사냉각에 의해 아침기온이 올들어 가장 낮았다.

이날 오전 9시 현재 주요 지점의 최저기온을 보면 한라산 윗세오름이 올 가을 들어 처음으로 영하로 떨어져 -0.5℃를 기록했고 성산포도 9.5℃, 강정 9.0℃, 서귀포 11.5℃, 산천단 8℃까지 떨어졌다.

이밖에 제주 14.3, 서광 11.7, 구좌 14.3, 고산 14.7, 대정 12.0, 한림 14.1, 추자 13.8 ℃ 등으로 최저기온이 올 가을 들어 가장 낮았다.

제주기상청은 당분간 아침 최저기온이 평년(15~17℃)보다 1~2℃ 낮고, 낮 최고기온도 평년(22~25℃)보다 4~6℃가량 낮은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고 밝혔다.

제주기상청은 또 14일까지 고기압의 영향으로 당분간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고 있는 만큼 산불을 포함한 각종 화재 예방에도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원희룡 "제2공항 공론조사 요구는 시간끌기용" 제주대 '공정입시' 기여 대학으로 선정
2019대한민국 관광박람회 공식 서포터즈 출범 병문안 가서 간호사 흉기 위협 40대 집행유예
고유정 의붓아들 숨진 당일 어린이 행사 제안 제주지방 6월 셋째주 대체로 맑은 날씨 예상
제주 휘발유 가격 서울보다 비싸졌다 이번달 전기료·사용량 온라인에서 미리 확인한다
경찰 "고유정 현 남편 약물 성분 검출 안 돼" JDC 지정면세점 16년간 순수익 1조3천억 육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