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친환경 전기차로 소외계층 제주올레길 체험 돕는다
농협제주지역본부, (사)제주올레에 전기차 후원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8. 09.12. 14:53: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단법인 제주올레(이사장 서명숙)와 농협제주지역본부(본부장 고병기)는 12일 농협본부 회의실에서 소외계층의 여행과 다문화가정 취업지원 사업에 사용할 전기차 후원 전달식을 열었다.

 제주올레 길 대부분 코스에는 장애인은 물론 어린이, 노약자들을 위한 휠체어 구간이 운영되고 있지만, 휠체어를 사용해야 하는 사회취약계층은 이동이 어려워 여행 소외계층에 머물러 있었다. 또 제주올레의 대표 기념품인 '간세인형'을 제작하는 간세인형공방조합은 다문화가정 여성과 장애인이 주축으로 물품 조달, 수송을 위한 차량 지원도 절실한 상황이었다.

 이번 농협제주지역본부의 친환경 전기차 지원으로 제주올레는 단체별, 행사별 성격에 따른 여행약자 지원은 물론 제주올레 길 유지보수와 환경개선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특히 다문화가정 여성과 장애인의 일자리와 소득 창출을 돕는 간세인형공방조합 지원 업무가 원활해지면서 사회 소외계층이 실질적 수혜자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전달식에서 제주올레 서명숙 이사장은 "제주농협의 친환경 전기차 지원으로 소외계층의 여행 지원이 확대되고, 다문화가정 취업 지원에도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