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불시로 10개소 소방조사 했더니… 21건 '불량'
제주소방 불시 소방특별조사 실시 결과
방화시설 훼손·불법 증축 등 무더기 적발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8. 09.12. 14:48: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지난 6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무작위로 선정된 10개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불시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한 결과 불량사항 21건이 적발됐다고 12일 밝혔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 사실과 관련 없음.

불시로 진행된 소방조사에서 불량사항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지난 6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무작위로 선정된 10개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불시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한 결과 불량사항 21건이 적발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조사에서는 소방시설 전원·벨브 차단, 옥내소화전 앞 물건 적치 유무, 비상구 폐쇄·잠금 여부, 피난계단·통로 장애물 적치 유무 등에 대한 점검이 이뤄졌다.

 조사 결과 10개소 가운데 6개소에서 21건의 불량사항이 적발됐다. 적발된 사항을 보면 피난통로 물건적치 및 방화문 관리 미비, 피난·방화시설 훼손, 건축물 임의 증축 등이다.

 이에 따라 제주소방본부는 21건 중 6건을 과태료, 12건은 관할 소방서 조치명령, 건축법 위반 사항 3건에 대해서는 기관통보가 이뤄졌다.

 제주소방본부 관계자는 "지속적인 불시 조사와 강력한 조치를 통해 안전의식이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