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지역 대학수능 지원자 400명 증가
2019학년 원서접수 마감결과 7천500명 원서 제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9.10. 11:06: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교육청은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원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수험생 7천500명이 응시원서를 제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접수 인원(7천100명)보다 400명 증가한 것이다.

 학력별로 보면 재학생 6천52명, 졸업생 1천324명, 검정고시 합격자 124명이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재학생은 201명, 졸업생은 188명, 검정고시 합격자는 11명이 증가했다.

 도교육청은 올해 수능 원서 접수자가 늘어난 것은 고등학교 3학년 학생 수가 지난해 7천430명에서 올해 7천662명으로 232명 증가했고, 재수·반수생들이 수능에 재도전하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제주지역 수능 응시생 중 졸업자 비율은 2015학년도 11.6%에서 2016학년도 13.8%, 2017학년도 14.6%, 2018학년도 16%, 2019학년도 17.7%로 꾸준히 늘고 있다.

 지구별로는 제주가 5천945명, 서귀포가 1천555명이다.

 성별로는 여학생이 3천766명, 남학생이 3천734명으로 지난해(여 3천588명·남 3천512명)에 이어 올해도 여학생이 조금 더 많다.

 전국적으로는 올해 수능 지원자 수가 59만4천924명으로 2018학년도(59만3천527명)과 비교해 1천397명 늘었다.연합뉴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