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서 아프리카 돼지열병 유전자 검출
지난달 26일 반입 전염 가능성은 낮아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18. 09.06. 09:24:0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공항에 입국한 중국인이 갖고 있던 축산물 가공품에서 돼지 치사율이 100%에 이르는 아프리카 돼지열병, ASF유전자가 검출됐다.

7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제주공항에 입국한 중국인 여행객의 돈육 가공품에서 ASF유전자가 확인됐다. 정부는 약 2주간 유전자 염기서열 분석을 진행한 끝에 이 같은 결론을 얻었다.

다만 농림축산식품부는 "이 축산물은 가공된 제품으로 살아있는 바이러스로 인한 전염 가능성은 적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아프리카돼지열병은 돼지에서 생기는 바이러스성 출혈성 열성 전염병이다. 주로 감염된 돼지나 그 고기·분비물 등에 의해 직접 전파되거나, 음수통·사료통 등을 통해 간접 전파된다.

경제 주요기사
가격하락 여파 마늘·양파 재배면적 줄었다 중국상해대표처 中시장 개척 역할 톡톡
제주 어린이 관광아카데미 참가자 모집 제주경제통상진흥원 수출 기업 애로사항 청취
'국민생선' 고등어 선호도 12.3% 1위 제주지역 주택매매 감소, 전월세는 증가
'외도 NEUM BY STX' 이달부터 조합원 모집 '밭작물 종합시험 연구단지' 토지 확보 난항
영농철 맞아 농촌 일손돕기 본격 제주지역 농가 3만가구 겨우 턱걸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