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다저스, 애리조나 꺾고 공동 1위
켐프, 8회말 역전 3점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9.02. 13:16: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맷 켐프가 8회말 역전 3점홈런을 쳤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이틀 연속 짜릿한 뒤집기를 연출하며 지구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다저스는 2일(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홈경기에서 0-2로 끌려가던 8회말 맷 켐프가 극적인 3점 홈런을 쏘아올려 3-2로 역전승했다.

 애리조나와 4연전에서 먼저 2승을 쓸어담은 다저스는 74승 62패를 기록, 내셔널리그 서부지구에서 애리조나와 공동 1위로 올라섰다.

 이날 샌디에이고 파드리스를 4-2로 물리친 콜로라도 로키스는 반게임 차 뒤진 3위다.

 다저스는 에이스 클레이턴 커쇼를 선발로 기용했으나 경기 후반까지 끌려갔다.

애리조나는 2회초 에두아르두 에스코바가 커쇼를 상대로 좌중월 솔로아치를 그려선취점을 뽑았고 5회초에는 크리스티안 워커가 역시 좌중월 솔로포를 터뜨려 2-0으로 앞섰다.

 반면 7회까지 3안타로 침묵하던 다저스 타선은 8회말 폭발했다.

 1사 후 저스틴 터너가 우전안타로 출루했고 매니 마차도는 볼넷을 골라 1,2루의기회를 잡았다.

 이어 타석에 나선 켐프는 볼카운트 1-2에서 떨어지는 커브를 걷어올려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역전 3점 홈런을 쏘아 올렸다.

 승기를 잡은 다저스는 9회초 마무리 켄리 얀선이 마운드에 올라 팀 승리를 지켰다.

 선발 커쇼는 7이닝 동안 삼진 3개를 곁들이며 4안타 2실점으로 막았고 8회초 등판한 마에다 겐타는 1이닝을 삼자범퇴로 처리해 승리투수가 됐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장애인체전 이틀째… 제주 '금빛 발차기' 빛났다 MLB 워싱턴, 창단 첫 월드시리즈 진출
임성재, 고향 제주서 2년 연속 PGA 신인상 트로피 'PGA 신인왕' 임성재 CJ컵 우들랜드·데이와 한조
ALCS 휴스턴, 양키스에 1패 후 2연승 키움 히어로즈 KS행 '1승 남았다'
이탈리아, 유로 2020 예선 8연승 질주 한국축구, 29년 만의 '평양 원정'서 0-0 무승부
PGA투어 우승후보 임성재 안방서 트로피 들어올릴… 호날두, '통산 700호골' 달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