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녹지국제병원 운명 심판할 도민 200명 결정됐다
9월1일부터 10월3일 전체토론회까지 숙의프로그램 진행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8.31. 19:32: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녹지국제병원의 운명을 결정할 숙의형 공론조사 도민참여단 200명이 확정됐다.

 녹지국제병원 숙의형 공론조사 위원회는 도민참여단 모집과 숙의프로그램 진행 일정을 확정하고 9월 1일부터 본격적인 숙의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도민참여단은 24~31일까지 모집해 200명 규모로 구성됐다. 도민참여단은 지난 15~22일 3000명의 도민을 대상으로 실시한 1차 여론조사 결과에 따라 비율을 맞춰 선정됐다.

 청구인 및 사업자 측으로부터 추천을 받은 인사는 10월 3일까지 진행되는 숙의프로그램 전 과정에 참여해 양 측의 주장을 도민참여단에 설명할 예정이다. 양측은 현재까지 제주도에 숙의프로그램 진행 시 불참하겠다는 의사는 밝히지 않은 상태다.

 도민참여단은 9월 1~8일까지 온라인과 숙의자료집 등을 통해 자기주도 학습을 통해 기초지식을 습득하고, 9일 도민참여단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숙의과정에 대한 설명은 물론 청구인 및 사업자 측으로부터 자료집에 대해 듣는다.

 도민참여단은 16일 상호토론에 이어 청구인 및 사업자 측 관계자들과 질의 응답의 시간을 갖고, 각자 9월 17일~10월2일까지 도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숙의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10월 3일 전체 토론회를 실시한 후 최종 설문조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숙의형 공론조사위원회는 앞서 7월 30일 이해관계자간 갈등심화와 다수의견 동조 심리(밴드왜건 효과)로 공론조사의 중립성과 공정성을 저해할 우려가 있어 1차 조사 결과를 비공개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MBC 중국 하이난성 미디어 포럼 참가 제주지역 미분양 주택에 취득세 감면·공기 연장 추…
제주도, 개별공시지가 의견제출 '현장상담제' 운영 청년 구직활동지원금 대상자 128명 선정
제주도립공원 구역변경 심의 기구 본격 활동 일자리 생태계 조성 위한 산학연 연계 정책 추진
도시계획도로 편입토지 보상 착수 도, 제안로 보수공사 시행
올해 제주산 하우스감귤 첫 수확 노지감귤 봄순 전년보다 5일 늦게 발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