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전국 부동산 관련기업 경영상황 ‘부진’
2분기 부동산 산업 경기실사지수 70.39p
1분기 비해 17.06p 하락…3분기도 부정적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8.31. 13:46: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국 부동산 관련 기업들의 경영상황이 좋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감정원은 부동산 산업 경기실사지수(BSI)를 조사한 결과 2018년 2분기는 1분기 보다 경영상황이 부진한 것으로 분석됐으며, 3분기에도 2분기 대비 지수가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31일 밝혔다.

기업경기실사지수(BSI: Bussiness Survey Index)는 기업의 매출, 생산, 고용 등 경영활동에 관한 경기 전반을 예측하는 방법으로, 한국감정원은 부동산업과 부동산 관련 금융업에 해당하는 기업(약 3000 표본)을 대상으로 경기실사지수를 분기별로 조사해 발표하고 있다.

2018년 2분기 부동산업 기업경기실사지수는 70.39포인트로 전 분기 대비 17.06포인트 하락했으며, 3분기 전망치도 68.61포인트로 2분기 전망지수보다 하락할 것으로 전망됐다.

경기실사지수가 100미만인 경우 경기 상황에 부정적인 업체 수가 긍정적인 업체 수 보다 많다.

부동산업의 경우 2017년 2분기 이후 기준선(100)에 못 미치는 부정적 추세가 지속되고 있고, 부동산 관련 금융업의 경우도 2017년 4분기를 제외하고는 부정적 추세가 지속되고 있으나 부동산업에 비해서는 상대적으로 양호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부동산업 세부 업종별로는 모든 업종에서 전분기 대비 부진했다는 응답이 많았으며, 감정평가업(84.02)은 상대적으로 양호한 반면 자문 및 중개업(29.25)이 가장 부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감정원 관계자는 “조사결과 부동산관련 기업체가 느끼는 체감경기가 계속 하락하고 있으며, 2분기에 이어 3분기도 기업경기 및 경영상황이 부진할 것으로 예상하는 기업이 많다”며 앞으로 “부동산 기업들의 경영 상황 개선과 경기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모색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