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태풍·가뭄피해 농가 지원 역할 토론
NH농협은행 제주 워크숍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8.28.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7일 NH농협은행 제주영업본부 4층 회의실에서 열린 사무소장 회의에서 참석자들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주본부 제공

NH농협은행 제주본부(본부장 고석만)는 27일 영업본부 4층 회의실에서 사무소장 회의를 열고 최근 제주지역 가뭄피해 및 태풍피해와 관련해 제주농협이 해야 할 역할들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사무추진 우수사무소(제주시지부 지부장 한재현) 및 맵시스타(이도지점 차장 김순애)에 대한 시상을 시작으로 공동참여·공동발전을 위한 상호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고석만 본부장은 생명논리에 의한 지속가능한 농업·농촌 발전을 위한 농협은행의 역할을 강조했으며, 이를 위해 공동참여·공동발전 문화 확산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또 워크숍에 참석한 사무소장들은 농업·농촌의 발전에 이바지 하고, 신뢰받는 농협구현을 위해 어렵고 힘든 일일수록 솔선해 적극 참여하기로 다짐했다.

워크숍 종료 후 사무소장들은 제주도립미술관을 방문해 최근 전시중인 '한국 근현대미술 걸작전'을 관람했으며, 이와 관련 농협을 이용하는 고객들도 좋은 미술작품을 관람 할 수 있도록 미술전 관람 사은행사를 향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