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태풍 피해기업 경영안정자금 특별지원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8.27. 17:40: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제19호 태풍 '솔릭'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도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의 피해복구 및 경영 안정을 돕기 위해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태풍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은 중소기업육성자금 중 경영안정자금으로 피해금액 범위 내 최고 2억원 한도 내에서 저리로 융자지원을 받을 수 있다. 금리는 보증서 담보 시 1.0% 이하, 부동산 담보시 1.3%이하, 일반기업 1.7% 수준이다.

 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지원하는 소상공인긴급경영안정자금은 연 2.0% 고정금리로 7000만원 한도내 5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제주신용보증재단은 재해를 입은 소상공인에 대해 업체당 7000만원(제조업은 1억원)이내로, 신용보증기금과 기술보증기금은 도내 중소기업에 최대 3억원까지 추가보증을 지원한다.

 희망업체는 사업장 소재지 읍·면·동사무소에 오는 9월 2일까지 피해 사실을 신고하고 재해중소기업(소상공인) 확인증을 발급받은 후 30일이내 제주특별자치도경제통상진흥원 및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을 방문하여 융자신청을 하면된다. 이후 보증기관에서 발급받은 보증서 등을 금융기관에 제시한 뒤 대출을 실행하면 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의회 단독으로 제2공항 도민의견 수렴 제주자치경찰 존폐 위기 "특별자치도 반납하자…
경기도의회, 제주4·3사건 완전 해결에 나선다 제주 인적자원개발위원회 운영성과 '종합 A등…
제주도민 설계한 '안전 통학로·정류소 방한텐… 제주 친환경 바나나 재배 적극 지원한다
제주개발공사, 5억 규모 주민참여예산 사업 공… 제주도, 코로나 위기 극복 문화예술 사업 박차
[월드뉴스] 마스크 안 썼다고 얼굴에 뜨거운 커… 문닫은 도내 실내 체육시설 개방 감감 무소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