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태풍 피해기업 경영안정자금 특별지원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8.27. 17:40: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제19호 태풍 '솔릭'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도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의 피해복구 및 경영 안정을 돕기 위해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태풍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은 중소기업육성자금 중 경영안정자금으로 피해금액 범위 내 최고 2억원 한도 내에서 저리로 융자지원을 받을 수 있다. 금리는 보증서 담보 시 1.0% 이하, 부동산 담보시 1.3%이하, 일반기업 1.7% 수준이다.

 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지원하는 소상공인긴급경영안정자금은 연 2.0% 고정금리로 7000만원 한도내 5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제주신용보증재단은 재해를 입은 소상공인에 대해 업체당 7000만원(제조업은 1억원)이내로, 신용보증기금과 기술보증기금은 도내 중소기업에 최대 3억원까지 추가보증을 지원한다.

 희망업체는 사업장 소재지 읍·면·동사무소에 오는 9월 2일까지 피해 사실을 신고하고 재해중소기업(소상공인) 확인증을 발급받은 후 30일이내 제주특별자치도경제통상진흥원 및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을 방문하여 융자신청을 하면된다. 이후 보증기관에서 발급받은 보증서 등을 금융기관에 제시한 뒤 대출을 실행하면 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도내 신천지 관련 추가 유증상자 4명 전원 음성 무증상이었던 신천지 교인 4명 유증상 추가 확…
민생당,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후보자 공모 제주도, 정부에 관광업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
제주 신천지 코로나19 유증상자 모두 음성 도내 신천지 관련 유증상자 모두 음성
연락두절 제주 신천지 16명 중 12명 소재파악 연락두절 제주 신천지 16명… "경찰이 찾는다"
과잉생산에 '소구형 양배추' 해답될까 "노는 땅에 나무 심어드립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