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가을도 덥다… 태풍은 1개 영향
제주기상청 3개월 기상전망 발표
9월 전반까지 여름철 날씨 이어져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8. 08.26. 10:11: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올 가을 제주는 평년보다 기온이 높고 1개 정도의 태풍이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제주지방기상청이 지난 23일 발표한 '3개월 기상전망'에 따르면 올해 9월 제주의 기온은 평년(23.1℃~23.9℃)보다 비슷하거나 높겠다. 8월의 평년기온은 26.6℃~27.4℃다.

 이어 10월과 11월에도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평년(10월 18.4℃~29.2℃·11월 13℃~14℃)보다 기온이 높은 날이 많겠다.

 강수량은 9월에만 평년(113.6㎜~243.1㎜)보다 적겠고, 10월(39.7㎜~82.1㎜)과 11월(40.2㎜~77.9㎜)에는 평년보다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태풍은 이 기간 9~12개가 발생하고, 이중 1개가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됐다. 월별 평균 태풍 발생 현황을 보면 9월 4.9개, 10월 3.6개, 11월 2.3개다.

 기상청 관계자는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을 받는 9월 전반까지는 여름철 특성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태풍 같은 경우 우리나라까지 도달하면 긴 이동경로로 인해 충분히 발달한 강한 태풍일 가능성이 높아 이에 대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2공항 기본계획 중단, 도민공론화 해야" 제주 소방항공대 출범 정식 활동 돌입
요란한 장맛비… 최고 100㎜ 더 온다 제주에서 바다거북 잇따라 '수난'
"화순 LNG발전소 공사 관련 특혜 증거 있다" [종합] 사계항 관광 잠수함 내부 폭발 3명 부상
상습 필로폰 투약·제공 40대 징역 3년 제주서 '풀살롱' 운영 업주 경찰에 덜미
[1보] 제주 사계항 정박중인 관광잠수함 내부 폭발 제주동부소방서 '소방활동 10년사' 발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 무더위 날리는 모델들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