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고희범 "솔릭 피해 복구에 全행정력 집중"
농작물·시설물 피해 등 조속한 복구 초점
24일 오전부터 전 직원 복구작업 진행 중
손정경 기자 jungkson@ihalla.com
입력 : 2018. 08.24. 10:51: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고희범 제주시장은 24일 제주시청에서 제19호 태풍 \'솔릭\' 피해복구와 관련해 브리핑을 가졌다. 사진=손정경기자

고희범 제주시장은 24일 제주시청에서 브리핑을 갖고 "제19호 태풍 '솔릭'으로 인한 피해복구에 모든 행정력을 기울여 시민불편을 조속히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고 시장은 이날 "제주시에서 접수된 인명피해는 단 한 건도 없었다"며 "농작물 등 1차산업과 시설피해를 입은 시민은 행정기관에 피해신고를 하면 최대한 복구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농작물의 경우 정확한 피해규모는 아직 집계되지 않았지만 한경면과 조천읍 등에서 약 2600㏊의 침수피해가 접수된 상황이다.

고 시장은 이어 "사전대비 등에 대한 시민들의 자발적 협조로 피해를 줄일 수 있었다"며 "또한 읍면동 자율방재단과 자생단체, 소방본부, 경찰, 한전 등 유관기관에도 각별히 고마운 말씀을 드린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피해복구를 위해서도 시민들의 협조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고 시장은 "내 집 앞 환경 정비에 동참해 주시고 주변에서 시설물 피해가 발견될 경우 행정기관에 연락해주시면 즉각 정비하도록 하겠다"며 "청정 제주의 깨끗한 환경과 '시민이 주인인 행복도시 제주시'의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제주시는 읍면동 지원 부서를 지정해 민원 처리와 시급하게 처리해야 할 업무 담당자를 제외한 전 직원이 오전 9시부터 담당 읍면동 지정된 장소에서 도로 잔여물 수거 등의 복구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주무부서에서는 도로시설물 점검(건설과), 가로수·공원시설 점검(공원녹지과), 교통시설물 점검(교통행정과), 농업피해 조사 등도 더불어 진행한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 용담동 세탁소서 불… 60대 화상 제주 22일 가을비… 동부·산지 집중
제주경찰청 '74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첫 만남 26일 뒤… 4·3수형생존인 8명 재심 청구
제주 용담주민 "제2공항 공론화는 분열 유발" 유포만 20만회… 제주서 음란물 대부 실형
20대몰던 차량 렌터카 가로수 잇따라 들이받아 삼형제 이어 삼부녀까지… '우리는 경찰집안'
제주시 도련1동서 승용차와 관광버스 충돌 이도2동 옷가게 화재… 2600여만원 재산피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