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방문 일본관광객 증가세 지속
제주도, 민관합동 유치 마케팅 강화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8. 08.19. 10:34: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난해 5년 만에 증가세로 전환한 제주 방문 일본관광객 수가 올해도 계속 증가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올해 7월(잠정) 제주방문 일본관광객이 전년 동기비 69.7% 증가했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일본이 시장다변화 선도지역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반기 민관합동 마케팅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제주도는 우선 관광공사와 관광협회, 관광사업체로 구성된 통합홍보단과 함께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지역을 대상으로 현지 여행업계와의 B2B 세일즈, 소비자 대상 홍보 및 상품 판매를 진행한다.

 이를 위해 9월 20일부터 24일까지 도쿄에서 개최되는 일본 최대 국제박람회인 'Tourism EXPO Japan 2018'에 참가하며, 10월은 오사카지역 여행업계 대상 설명회(일정미정)에 이어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는 오키나와에서 개최되는 '타비페스타' 여행박람회에 참가한다. 관광공사는 오는 24~25일 후쿠오카지역 FIT 설명회를 개최해 제주의 볼거리와 먹거리도 소개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일본 내 제주 인지도 제고 차원에서 일본 TBS '세계 서머리조트'에 9월 1일과 8일 양일간 제주 특집프로그램을 방영하고, 10월에는 후지TV의 제주 취재를 지원하는 등 제주의 관광 매력이 일본 현지 전파를 타고 전역에 홍보될 예정이다. 이밖에 일본 젊은 여성층과 가족층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는 SNS이벤트, 파워블로거 및 여행사 초청 팸투어, 지역별 FIT설명회도 지속 추진한다.

 양기철 제주도 관광국장은 "3년 만에 복수항공사(대한항공, 티웨이항공)가 취항하고, 오는 9월 제주항공의 후쿠오카 노선 부정기편 취항, 크루즈 입항에 따른 접근성이 한층 더 개선되는 등 시장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며 "접근성이 지속 유지·확대될 수 있도록 항공사와 여행업계와의 협력을 강화하는 한편 FIT관광객 유치에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