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취준생 취업 희망 직무 2위는 마케팅, 1위는?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8.18. 11:04: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하반기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4년대졸 학력의 취업준비생들이 취업 희망 직무 1위로 ‘인사총무직’을 꼽았다.

잡코리아(www.jobkorea.co.kr)는 올해 하반기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4년제 대학 졸업 학력의 신입직 구직자 836명을 대상으로 전공계열별 취업희망직무를 조사했다고 18일 밝혔다.

조사결과 전체 응답자가 가장 취업하고 싶어하는 직무 1위는 ‘인사총무직’으로 복수선택 응답률 35.6%로 가장 높았다. 이어 ‘마케팅(24.6%)’, ‘생산/현장직(21.5%)’, ‘광고홍보직(20.8%)’, ‘전문특수직(20.7%)’ 순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 희망 직무는 전공계열별로 차이를 보였다.

경상계열 전공자의 경우 ‘인사총무직(58.9%)’과 ‘마케팅직(52.1%)’ 취업을 희망하는 응답자가각 과반수이상의 복수응답 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이어 전문특수직(28.8%)이나 영업관리(27.4%), 광고홍보직(23.3%) 순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응답자가 많았다.

이공자연계열 전공자의 경우는 ‘생산/현장직’ 취업 희망자가 39.7%(복수응답)로 가장 많았고, 이어 ‘연구개발직(33.7%)’ 취업 희망자가 많았다. 이외에 이공계열 전공자 중에는 ‘인사총무직(24.4%)’이나 ‘IT/시스템관리(22.1%)’직무의 취업 희망자가 많았다.

인문사회계열 전공자도 ‘인사총무직’ 취업 희망자가 응답률 43.9%로 가장 많았다. 이어 광고홍보(31.1%), 마케팅(27.7%), 해외영업(24.3%) 직무 순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응답자가 많았다.

예체능 계열 전공자 중에는 ‘디자인’ 직무 취업 희망자가 복수선택 응답률 39.1%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이어 ‘전문/특수직’ 직무 취업 희망자가 37.0%로 근소한 차이로 많았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