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환경자원 총량제 도입 방향·전략 모색
제주도의회·제주연구원 17일 정책토론회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8. 08.16. 18:18: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연구원이 '환경자원총량제 도입 방향과 추진 전략'을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와 제주연구원이 17일 제주상공회의소 5층에서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토론회는 제주연구원 10대 분야 연속기획 정책토론회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토론회에서는 유승광 환경부 자연생태정책과장이 '지속가능한 자연환경관리 방안', 전성우 고려대학교 교수가 '제주 환경자원총량관리 개념과 도입 과제', 김충기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연구위원이 '생태계서비스 가치평가를 통한 자연환경관리', 서울시청 소속 장재훈 박사가 '제주지역 도시생태현황도 활용 방향'을 주제로 각각 주제 발표한다.

 이어 허철구 제주대학교 환경공학과 교수를 좌장으로 강성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 의원을 비롯한 공무원, 연구 분야 전문가, 환경단체 등 총 6명이 패널로 참석한 정책토론회가 열린다.

 제주연구원은 "이번 토론회는 지역 발전을 위한 개발 과정에서 제주의 핵심가치인 청정과 공존의 실현을 위한 방안의 하나인 환경자원총량제 도입 방향과 추진을 위한 공론의 장을 마련하게 될 것"이라며 "환경자원 총량의 개념에 생태계서비스의 개념을 도입한 자연환경관리와 서울시 도시생태현황도를 활용한 자연환경 관리 사례 등을 공유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