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한라서예전람회 대상 대전 김종식씨
수상작 해서로 쓴 '추사'… 입상작 9월 15~20일 전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8. 08.09. 09:01: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대상작 '추사(秋思)'.

대상 김종식씨

한국서가협회 제주도지회(지회장 오태숙)가 주최한 제17회 한라서예전람회 공모전에서 김종식(대전광역시)씨가 대상을 차지했다.

대상작은 조선시대 3대 여류 시인으로 꼽히는 이매창(李梅窓) 시 '추사(秋思)'를 해서로 쓴 작품이다. 찬 서리가 내리는 가을에 떠난 임을 그리워하는 가슴 먹먹한 마음을 담은 시다.

대상에 이은 한국서가협회 이사장상은 운곡 선생시를 전서로 쓴 김본경(광주광역시)씨, 우수상은 이종서(충남 홍성군, 해서) 김준섭(경북 문경시, 예서) 박영진(경북 경산시, 캘리) 박영유(경기 용인시, 캘리) 이은상(경기 군포시, 한글)씨가 수상했다.

이번 공모전에는 한글, 한문, 문인화, 전각, 현대서예, 캘리그라피 등 전국에서 280여 점이 접수됐고 200여점을 입상작으로 골랐다. 도외 지역 응모가 전체의 75%를 차지했다. 심사위원들은 "대상작은 선에 힘이 있고 작품구성 역시 치밀함을 보여주고 있다"며 "전체적인 작품 수준이 상향 평준화 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한라서예전람회 입상작은 오는 9월 15일부터 20일까지 제주도문예회관에서 전시된다.

문화 주요기사
'한라에서 백두까지' 3인 초대전 개막 성황 "부활 의미 새기며 대결과 정복에서 일치와 화해로
한라일보 제작 '한국해녀를 말하다' 오늘 silveriTV 방… 전국 소년소녀합창·고교합창 경연대회
여든 둘, 나무로 전하는 청춘의 열정 원드 앙상블과 함께하는 음악 스케치...23일 개최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4)경계의 사람-… 4월 이야기로 학교 찾는다… 아이들이 잊지 않길 바…
보물섬 제주읍성 꼬닥꼬닥 걸어볼까 제주도립미술관 청소년 자원활동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