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핫피플
강명수씨 수필집 ‘바당동네 부는 바람’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8. 08.09.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수필가 강명수(사진)씨가 수필집 '바당동네 부는 바람'을 냈다.

이번 수필집에는 제주의 삶과 풍습, 바다와 어울려 사는 제주 자연 등이 담겼다. 돌이 말한다, 들판에 꽃이 핀다, 바당동네 부는 바람, 살다보면, 세월의 변덕 등 5부로 나눠 50여편이 실렸다.

서귀포시 성산읍 신풍리 출신으로 한국전력공사, 하나로통신에 근무했던 강씨는 2009년 수필가로 등단했다. 현재 제주문인협회, 제주수필문학회, 녹담수필회 회원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