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시 고액 지방세 체납자 징수 총력
압류·번호판영치·은닉재산 조사
고액 체납자 집중 관리·처분 강화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7.30. 16:26: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전국 재산 조사 및 압류 처분 등 고액 체납자 관리를 집중적으로 해나가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이달 기준 제주시의 지방세 체납액은 217억원으로 이 중 지방소득세(106억원)와 자동차세(56억원)가 75%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지방소득세 1000만원 이상 고액체납자 111명을 비롯해 고액체납자는 129명(체납액 합계 116억원)에 이르고 있다.

 이에 제주시는 고액체납가 129명에 대해 실익이 있는 재산을 즉시 압류하고, 체납자 개별방문 및 실태조사 등 집중 관리를 진행한다.

 우선 체납자의 전국 재산 조회를 통해 부동산, 자동차, 회원권 등 실익이 있는 재산 순으로 압류 및 징수활동을 한다.

 체납법인에 대해서는 대표이사 등 과점주주를 2차 납세의무자로 지정해 은닉재산으로 조사해 체납처분하며, 자동차세 체납자에 대해서는 체납자동차에 대한 우선압류 및 번호판 영치를 병행한다.

 이와 관련 제주시 관계자는 "체납액 징수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 아래, 고액·상습 체납자에 대한 징수활동을 강력히 추진해 납세의식 제고 및 조세 형평성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제주시 주요기사
“새해 풍요와 무사안녕을 기원합니다” “더 나은 일도2동 발전 위해 힘 쓰겠다”
제주시 ‘신종 코로나’ 확산방지 총력 일도2동협의체·나운라이온스클럽의 ‘온정’
“유능하고 재능있는 인재로 성장 하기를” 우당도서관 독서동아리 입문 과정 참가자 모집
2020 탐라국입춘굿 ‘우리가 봄이 되는 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의 “복지문제 해결”
한림읍 안전사고 예방 민·관 합동 캠페인 용담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위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