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반세기 넘은 제주시민회관에 11층 건물 신축?
20일 시민회관 활용방안 타당성 용역 주민설명회
용역사 존치 '보통', 신축에는 '매우 좋음' 평가
신축 진행시 지하 3층·지상 11층 복합건물로 조성
"역사성 지켜야" VS "신축으로 활용도 높여야" 팽팽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8. 07.20. 16:35: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민회관 전경. 한라일보DB

개발과 보존을 두고 10여년간 논쟁이 이어지고 있는 '제주시민회관'에 대한 활용 방향이 사실상 전면신축으로 가닥이 잡혔다.

 제주시는 20일 오후 제주시민회관에서 '시민회관 활용방안 타당성 조사 및 기본설계 용역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20일 오후 제주시민회관에서 '시민회관 활용방안 타당성 조사 및 기본설계 용역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용역사는 설명회에서 제주시민회관 활용방안으로 '보수·정비(존치)'와 '신축' 2가지 방안을 제시했다.

 보수·정비(존치)의 경우 건물 외관을 보존한 상태로 기존 시설에 대한 리모델링을 실시해 1~2층에는 문화창작공간(공동작업 및 전시)과 체육공간, 3층에는 업무 및 회의, 체육공간으로 활용하는 방안이다. 주차는 기존 건물의 전면 및 배면공간을 활용해 38면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용역사는 기존 시설에 대한 리모델링을 진행하면 사업비 절감과 건축적 역사성의 훼손을 방지한다는 장점이 있지만 상주인구 확보와 지하주차장 미개설로 인한 주차문제, 건물 안전성 확보에는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신축의 경우 지하3층·지상11층 규모로 건물을 새롭게 지어 주거를 비롯해 문화, 상업, 교육 등의 시설이 들어서는 복합공간으로 활용한다는 방안이다.

 건물 1층~3층에는 전시와 업무 및 회의공간, 교육장(강당), 4층~11층까지는 공공임대주택 110세대가 들어서게 된다. 지하 1층~3층에는 주차장과 기계실이 조성되며 주차면수는 총 209면이 확보된다.

 용역사는 신축 시 상주인구 유입과 행복주택 등 국비확보가 가능하고, 주변지역과의 연계·중심성 확보, 지역주민 요구에 부합하는 장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단점으로는 국보 미확보 시 사업비 부담과 시민회관의 역사성 및 상징성 훼손, 주변 교통·주차난, 임대 미흡 시 재정부담 가중 등을 꼽았다.

 다만 역사성 및 상징성을 지키기 위해 시민회관 지붕(철골트러스트)에 대해서는 안정성 검토 등을 통해 보존해야 한다고 의견을 제시했다.

 용역사는 2가지 방안에 대해 종합 검토 결과 보수·정비(존치)는 '보통', 신축에 대해서는 '매우 좋음'이라는 의견을 제시했다. 사실상 신축이 필요하다고 피력한 것이다.

 

20일 오후 제주시민회관에서 '시민회관 활용방안 타당성 조사 및 기본설계 용역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설명회에 참석한 주민이 의견을 피력하고 있는 모습.

이에 대해 이날 설명회에 참석한 주민들은 엇갈린 반응을 보였다. 1964년 준공된 이래 50년 이상 제주시민의 문화·체육시설로 사랑받아온 시민회관의 역사성을 지켜야한다는 의견과 노후화와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신축이 이뤄져야 한다는 의견이 팽팽하게 맞섰기 때문이다.

 한 주민은 "제주에 근·현대건축물이 남아있는 곳이 별로 없다. 이제라도 역사적 가치가 있는 건축물에 대한 보존이 이뤄져야 한다"고 존치 입장을 밝혔다.

 반면 또 다른 주민은 "시민회관 노후화와 주차문제 등으로 인해 과거에 비해 활용도가 현저히 떨어졌다"며 "새로운 건물을 조성해 시민회관의 명성을 되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시는 다음달 시민회관 활용방안 용역 중간보고회를 진행하고, 9월 추석 전에는 최종보고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