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구매 평가 전국 최우수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8. 07.19. 14:42: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가 보건복지부 주관 2017년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구매 평가에서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종합대상을 받는다.

 보건복지부는 지난 5월부터 6월까지 전국 1009개 국가기관, 지방자치단체, 교육청, 공기업, 준정부기관, 기타공공기관, 지방공기업 등을 대상으로 2017년도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구매 실적을 평가하고 제주도를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선정했다.

 제주도는 이번 평가에서 구매 실적, 구매 교육, 홍보, 제도개선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으며 시상은 20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보건복지부장관 주재로 열린다.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특별법'에는 모든 공공기관은 중증장애인생산품을 공공기관별 총 구매액의 1% 이상 구매해야 한다고 규정돼 있다. 제주도와 행정시, 읍면동 등 전 부서에서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에서 생산하는 제품인 복사용지, 화장지, 상패, 화훼, 현수막, 청소용역 및 공사에 따른 자재, 물품 구매에 적극적으로 동참했다. 2017년 총 구매대상 금액은 261억 원이며, 이중 우선 구매한 실적은 31억원으로 1.19%를 보였다.

 한편 제주도내 10개 중증장애인 생산품 제조업체에서는 복사용지, 화장지, 현수막, 상패, 인쇄물, 청소용역, 음식재료 등 27개 품목을 생산하고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