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부영그룹, 혹서기 근로자 온열질환 방지 대책 마련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7.19. 14:27: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영그룹은 폭염을 대비해 얼음과 식염포도당 등을 비치, 건설 근로자들이 온열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하는 것은 물론 혹서기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먼저 뙤약볕에서 일하는 현장근로자를 위해 건설 현장에 ▷얼음 공급 ▷식염포도당 비치 ▷생수(냉온수기)비치 등 무더위에 지친 근로자가 더위를 이길 수 있는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낮 최고 기온 시간대에는 건설현장에서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 작업할 수 있도록 휴식 및 작업시간을 현장별로 탄력적 운영을 하고 있다.

부영그룹은 이와 함께 현장근로자의 위생관리 및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샤워실·탈의실(콘테이너형)을 운영할 계획이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부영그룹은 건설현장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근로자의 근로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각 현장마다 안전사고 예방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