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일본 사쿠라지마 화산 분출중…화산재 제주 확산 가능성
분연주 5800m까지 치솟아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7.17. 09:55: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일본 남부에서 분출된 화산재가 제주에도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17일 기상청과 도교 화산재 주의보샌터(Tokyo VAAC)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3시38분쯤 일본 규슈 남부 가고시마현 가고시마시의 화산섬 사쿠라지마에서 화산 분화했다.

 화산재와 화산가스로 이뤄진 기둥을 말하는 분연주의 높이는 5800m까지 치솟은 것으로 알려졌다. 화산은 현재까지도 계속 분출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기상청은 "17일 오후 화산재가 제주지역 까지 확산될 가능성이 있어 유의해야 한다"며 "현제 기류 이동 경로를 계속해서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쿠라지마 화산은 현재도 크고 작은 분화가 계속해서 일어나는 일본을 대표하는 활화산 중의 하나다. 1914년에는 대분화가 일어나 58명이 숨지는 등 많은 인명피해를 내기도 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