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오일장 '할머니장터' 환경개선 착수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7.11. 16:01: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민속오일장 내에 있는 할머니장터 코너에 노후된 장옥지붕교체와 콘크리트 바닥, 판매대 등 상태가 불량한 시설에 대해 환경개선 사업을 착수했다고 1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제주시민속오일시장은 이설된지 20여년이 되면서 의류·잡화, 식품부, 화훼부, 식당부 등 일부 코너에는 사람들이 북적거리고 있지만 '할머니 장터'는 장옥시설이나 배수로, 전기시설, 판매대 시설 등이 노후된 상태다.

 이에 따라 제주시는 3억원을 투입해 장옥노후기둥과 지붕천막교체, 배수로정비, 판매대 보강 등 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두달여 정도 기간동안 환경개선사업을 마무리하면 안전하고 쾌적한 할머니장터로 변신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