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주강현 제주대 석좌교수 국립해양박물관장에 선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8. 07.07. 14:05:2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주강현 제2대 국립해양박물관장. 사진=연합뉴스

주강현(63·사진) 제주대학교 석좌교수가 국립해양박물관장에 취임한다. 임기는 3년이다.

해양수산부는 9일자로 국립해양박물관 제2대 과장으로 주 교수를 임명한다고 7일 밝혔다. 취임식은 9일 오후 1시30분 부산 영도구 동삼동 소재 국립해양박물관에서 이뤄진다.

해수부 관계자는 "신임 주 관장은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국립해양박물관의 위상을 강화해 우리나라 해양문화의 우수성을 국내·외에 널리 알리는 데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민속학 박사인 신임 주 관장은 경희대 중앙박물관 큐레이터를 시작으로 문화재청 문화재전문위원, 2012 여수세계박람회 전략기획위원, 국회해양문화포럼 민간집행위원장을 역임했다. 특히 해양사와 고고학·민속학·인류학 등 융복합 연구를 수행하며 우리나라 해양문화에 대한 연구논문 50여 편과 저서 50여 권을 집필하는 등 전문성을 갖췄다고 해수부는 소개했다.

지난 30여년 전부터 제주와 인연한 신임 주 관장은 제주를 해양문화의 거점으로 보고, 이어도는 물론 원담과 등대 등 제주섬의 독특한 문화에 주목하며 많은 저서를 남겼다. 제주시 애월읍 납읍리에 '아시아퍼시픽해양문화연구원(APOCC)'을 설립하고 제주의 해양·문화·생활·생태·민속·고고학·미술·신화 등 전방위적 연구를 진행했다. '제주기행' '우리문화의 수수께끼' '굿의 사회사' '마을로 간 미륵' '유토피아의 탄생' '주강현의 제주도 이야기' 등이 다양하다.

국립해양박물관은 해양문화와 해양산업의 유산을 발굴·전시 등을 통해 해양문화의 진흥과 해양산업의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2012년 7월 개관했다.

교육 주요기사
신규 과학교사 전문성 강화 직무연수 국가혁신클러스터 인력양성사업 추진
제주학교비정규직 2차 총파업 예고 일반고 전입학 희망 학생 원서 접수
태풍 '다나스'에 한동초 운동장 침수… 양수기 가동 강철준 제주국제대 총장 취임 4개월만에 해임
시험 유출에 학생과 음주 파문 진상조사 착수 '편안한 교복' 도민 토론 통해 결정
제주 학교 태풍 '다나스' 비상체제 돌입 자녀 성교육 위한 학부모교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