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장마철 틈타 폐기물 슬쩍 버리면 안되요
제주시 장마철 폐기물 부적정 처리 점검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7.02. 15:20: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장마철을 틈타 폐기물을 불법으로 처리하는 행위에 대해 특별점검에 나선다.

 제주시는 장마철을 이용한 폐기물 부적정 처리 행위를 막기 위해 이 달 한 달간 폐기물처리사업장 60개소를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한다고 2일 밝혔다.

 대상 사업장은 폐기물처리시설이 있는 재활용업체 34개소와 중점관리등급 사업장 16개소, 건설폐기물중간처리업제 10개소다.

 주요 점검내용은 ▷무단투기·불법매립여부 ▷폐기물보관기간 준수여부 ▷보관시설 적정여부 ▷수집·운반 과정의 적법성 여부 등이다.

 이와 관련 김시완 환경지도과장은 "여름철은 안전관리가 소홀해지기 쉬운 시기인 만큼 폐기물 관련 사업장에서는 집중호우 등에 대비해 취약시설 사전 안전점검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사회 주요기사
"우리는 제주도민 학살 명령을 거부한다" 제주4·3이 낳은 또 다른 비극의 현실은?
50대 시신 발견된 수련원 관계자 구속영장 신청 "시신에 설탕물" 명상수련원 관계자 긴급체포
한라일보 30년… 제주의 어제 조망하고 내일을 읽다 고유정 의붓아들 사망도 제주지검서 처리
20% 돌파… 제주 택시운전사 빠르게 고령화 "제2공항 강행 중단, 대통령 결단 촉구"
"동물원에 대한 인식 바꾸는 기회되길" 제주 시외버스터미널서 불지른 30대 여성 검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