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연안여객선 특별 안전점검 추진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8. 07.02. 14:45: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가 하계 휴가기간 중 연안여객선 이용객 증가에 대비해 연안여객선 특별 안전점검을 추진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11일부터 13일까지 부산지방해양수산청 제주해양수산관리단, 선박안전기술공단 제주지부 등 유관기관 합동으로 도내 연안여객선에 대해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제주자치도 면허 여객선은 가파도 및 마라도 항로를 운항중인 여객선 4척(모슬포1호, 21삼영호, 송악산 101호, 송악산 102호)이다. 이번 점검에는 승하선 및 접안시설, 안전설비, 여객선 승선권 구입 및 개찰 시 신분증 확인 여부, 여객 편의시설에 대해 중점 점검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종사자 대상 안전 및 친절교육을 실시해 관광객 등에게 편안한 여행이 되도록 할 예정이다.

 김창선 해양수산국장은 "여객선 운항 상황 및 여객 편의시설 이용 실태 등을 점검함으로써 안전사고를 미연에 예방하고 관광객 등 도내 방문객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뱃길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하계 휴가기간(7~8월) 마라도 및 가파도를 운항하는 도내 여객선 이용객 수는 27만여 명으로 연간 이용객수의 18.5%를 차지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