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지드래곤 관찰일지, 땜빵 위치도 그려 넣어 "의무관이 몸 기록해뒀다가…" 소름
권민수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6.26. 03:03:2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드래곤 관찰일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군 병원 특혜 논란이 제기된 빅뱅 지드래곤이 관찰일지 논란으로 사생활을 위협받고 있었다는 주장이 나왔다.



25일 한 매체는 지드래곤이 국군양주병원 대령실에 장기가 입원해 특혜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YG엔터테인먼트와 국방부 측이 반박 의사를 밝히며 "권지용 일병의 1인실 입원은 안정적 환자 관리 차원에서 내린 불가피한 조치였다"라고 부인했다. 또한 지드래곤이 머물고 있는 병실도 일반 병사들이 머무는 작은 1인실이라고 설명했다.



해당 보도 직후 각종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지드래곤 관찰일지'라는 제목의 사진 한 장이 급속도로 유포됐다.



사진에는 군 병원 의무실에서 근무하는 병사가 여자친구에게 보낸 편지가 찍혀 있다. 편지를 통해 병사는 '지드래곤 관찰일지'라고 적으며 지드래곤의 신체 사이즈와 땜빵, 문신 위치 등을 상세히 그려 넣었다.



이를 두고 지드래곤이 군 내에서 지나친 사생활 침해를 겪은 탓에 1인실 입원을 택할 수 밖에 없었을 것이라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메르스 의심 환자 발생, 두바이서 지내다 귀국…'메… 현대백화점 면세점 반값, 어떤 상품? "주얼리-선글…
착한구두 100원, 샌들-스니커즈-부츠 등 다양..참여 … 크릴오일, 성인병 예방에 도움..주의사항은?
'실화탐사대' 안작가, 호화로운 생활? 주민 "집, 땅 … 남진 나이, "'트로트 황제'라는 별명 싫다"
박은영 아나운서, 박명수와 다정한 인증샷 "생방송 … 조현재 아내 직업 프로골퍼 박민정, 치팅데이 기념 …
조국 딸, 스포트라이트 받는 비주얼 ‘생방송 오늘아침’ 금,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