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사우스카니발 러시아서 '최고의 밴드' 됐다
5월 26~6월 3일 '풋볼 앤 뮤직 페스티벌& 아트풋볼'
16개국 참가 경연서 관객 호응 속 밴드부문 1위 차지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8. 06.14. 17:07: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풋볼 앤 뮤직 페스티벌& 아트풋볼'에 우리나라 대표로 참가해 밴드 부문 1위를 차지한 제주 스카밴드 사우스카니발. 사진=제주도 제공

제주 스카밴드 사우스카니발이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풋볼 앤 뮤직 페스티벌& 아트풋볼'에 우리나라 대표로 참가해 밴드 부문 1위를 수상했다.

제주도에 따르면 5월 25일부터 6월 3일까지 진행된 이번 대회엔 16개국 예술인과 연예인 선수단이 경연을 벌였다. '풋볼 앤 뮤직 페스티벌…'은 2007년부터 매해 러시아에서 개최되고 있는 페스티벌로 전 세계 예술인과 연예인들이 모여 축구대회와 공연 경연을 하는 행사다.

사우스카니발은 6월 2일 출연해 '몬딱도르라', '라밤바' 등 8개곡을 불렀고 세계 각지에서 찾아든 관객들에게 제주 해녀문화를 알리는 무대를 펼쳤다. 사우스카니발은 이날 공연으로 관객들에게 가장 큰 호응을 받아 '최고의 밴드(금메달)'에 선정됐다.

2009년 결성된 사우스카니발은 강경환(보컬·트럼펫) 석지완(드럼) 등 10명의 단원이 활동하고 있다. 자메이카 음악인 스카, 라틴음악은 물론 제주어를 노랫말에 담는 등 신나는 노래로 제주문화를 알려왔다. 지난 2월엔 제주도 대표로 평창 문화올림픽 문화예술공연을 선보였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청년 문화활동가·예술가 네트워크 확장을" 강영은 시인 제주 문학특강 "섬아, 나의 시야…"
제주섬 아픈 서사에 공감했던 7년 사진에 담다 [제주바다와 문학] (5)오경훈 연작소설 '제주항'③
직거래 장터·문화체험… 제주 설문대 행복마켓 제주를 비추는 별과 함께 저녁이 있는 박물관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9)한라산으로 난… 전국 첫 제주도 공공수장고 '반쪽 개관'하나
봄날 닮은 제주 시인의 시구절 글그림에 담다 매월 마지막 토요일엔 제주 김만덕객주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